검색엔진이 당신을 잊을 때.

 

한 달 전부터 엊그제까지 구글은 본 블로그를 잊어 가고 있었다.

모든 검색 결과에서 goodhyun.com이 하나 둘 사라져간 것이다. 무슨 음모 이론이라도 있는 것은 아닐까 상상력도 발휘해 보지만 공상도 어설프다. 문제는 구글만이 아니었다. Live Search 등 다른 검색 엔진도 모두 나를 잊어 가고 있었다.

설마 셋팅이 잘못된 것은 아닌지 여러가지 공부를 해 보아도 그럴리 없다. 실마리는 구글 웹마스터 도구. 구글봇이 원천 차단되고 있었던 것이다. 마찬가지 방식으로 다른 검색엔진의 봇(bot)들도… 차단의 원인은 놀랍게도 호스팅 업체.

문의 메일을 보내보니, 구글봇에 의해 서버가 죽어서 차단했다며 다음날 전화를 준다는 답장. 전화는 없었다.

검색되지 않는다면 존재하지 않는 것이나 다름없다는 시대정신을 완전히 무시라도 하듯 호스팅 업체에 의해 가입자 goodhyun.com은 검색엔진에서 사라져 갔다.

어처구니가 없어 항의 전화를 할까 하다가 문득 생각이 들었다.

"You get what you pay for"

그래서 신사답게 그 업체의 철학에 왈가왈부하지 않고, 고가의 서비스로 옮겨 갔다. 라고 하면 뭔가 이야기가 될 것 같은데 나는 비슷한 가격의 조금 더 인지도가 있는 곳으로 옮겨 갔다. (궁상 ㅡ_ㅡ)v~

옮겨 가자마자 맹렬한 속도로 검색엔진은 나를 재구축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다시 나는 이상계에 존재하게 되었다.

오늘의 교훈

  • 염가의 호스팅 업체는 때로는 가입자를 검색엔진에서 차단한다는 사실
  • 그리고 또 하나: 검색 엔진에서 여러분이 사라지는 것은 1달이면 충분.

버스 정류장에서 문득 이런 생각도 들었다.

  • 검색엔진에서 사라져도 블로고스피어가 나를 기억한다면 본인은 그 사실조차 깨닫지 못할 수 있다. RSS는 초월적정리자보다 더 sticky하다.
  • 설치형 블로그는 저자의 사후 1년 내에 아마도 계정이 끊길 것이고, 1달 내에 검색엔진에서 사라질 것이지만, RSS Subscription은 의외로 오래 남아 있을지도 모른다.
    RSS라는 존재의 vital sign이 꺼지더라도

Comments

“검색엔진이 당신을 잊을 때.”의 9개의 생각

  1. It’s possible for websites to disappear from Google searching results **in only a few days**.
    My acquaintance experienced recently such like that. The source of the trouble was hosting company’s mistake. In japan, we call this situation “Google八分( Google HachiBu )” which cites a proverb “村八分( Mura HachiBu )”.
    I fear that we don’t have any way of selecting information that searching bots gather…

  2. 저도 지난 번에 제 호스팅 서버에서 Feedburner 봇을 한 2주동안 막아서 구독자 500명이 사라지는 슬픈 일이 있었어요 ㅜㅜ

  3. 아 이런것도 있었군요. 저도 ‘정주고닷컴’을 잘 관리해야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태우님께서는 500명이나 사라지시다니 안타깝네요. 하지만 저는 태우님 블로그 구독중이랍니다.

  4. 버스정류장에서 생각해내셨다는 내용은 단순히 편리한 하나의 지식 배달부라고만 생각했던 RSS에 대해 다른 시각에서 접근해 볼 수 있는 글이네요. “RSS라는 존재의 vital sign이 꺼지더라도…” 캬~~

    RSS의 장점을 하나 더 발견했습니다. ^^

  5. 왠지 쓸쓸하네요.
    사후 1년이란 단어에,

    검색엔젠에서 사라져도 goodhyun님을 기억하는 분들은 게속 가슴속에 기억할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RSS의 막강한 힘!

  6. 확실히 검색엔진의 영향력은 점점더 거대해져 가는듯..
    저도 호스팅 업체의 DB 공간 제한때문에
    조만간 이사를 가야 하는게 아닌가 하는 ㅜㅜ

댓글 남기기